dfsaf



제목: 삿포로 식도락 ②上 - 음식은 전라도 사람에게, 맥주는 일본 사람에게
분류: 삿포로
이름: 준수 * http://www.genijoon.com


등록일: 2012-07-08 00:28
조회수: 3818 / 추천수: 185


제목 없음

 

일본 사람들은 맥주를 많이 좋아하는 것 같다.

퇴근길에 혼자 단골 이자카야에 들러 생맥주 한잔 마시는 샐러리맨 아저씨,
학교 갔다 아르바이트 마치고 집에 돌아와 캔맥주 하나 꺼내 마시는 대학생 청년,
저녁 먹으면서 반주로 맥주 한 병 나눠 먹는 가족들,
목욕하고 나와서 가운을 걸치고 맥주 한잔 마시는 오피스레이디.

내가 가진 이런 이미지는
대부분 소설 (특히 하루키), 영화, 드라마 등을 통해 만들어진 것이지만,
통계를 찾아보아도 일본은 연간 1인당 맥주 소비량 50리터로 압도적 아시아 1위다.
우리나라는 37리터로 아시아 2위.

 

 

 

 

 

 

 

 

 

 

그런데 일본의 맥주 통계에 포함되지 않는 발포주, 제3맥주의 시장점유율을 고려해서
1인당 연간 80리터 정도 "맥주"를 마신다고 본다면
이는 세계 15위 정도의 수치다.
(발포주, 제3맥주 이야기는 다음 편에...)

 

(참고로 1인당 맥주 소비량 1위-30위 사이는
 맥주를 물처럼 마신다는 유럽 및 서양 국가들 천지다.
 1위 체코가   155L (매일 500mL씩 마시는 셈ㄷㄷ)
 2위 아일랜드 122L
 3위 독일     115L
 역시 "맥주"하면 바로 떠오르는 세 나라의 이미지는 명불허전.)

 

 

 

 

 

 

 

 

 

 

 

 

 

 

 

 

 

우리나라 맥주의 상당량이 폭탄주로 소비된다는 걸 고려하면 (수치화하긴 어렵겠지만)
일본에서의 맥주는 우리나라보다 일상 속에 깊이 스며있다는 걸 알 수 있다.

 

편의점에만 가 보아도 맥주 종류만 30 가지는 넘고
TV 틀면 맥주 광고가 줄줄히 나온다.

특정 지방에서만 판매되는 지역맥주까지 합치면
맥주의 종류는 100가지도 넘는다고.

 

 

 

 

 

 

 

 

 

 

 

 

 

 

 

 

 

 

일본은 18세기 네덜란드인을 통해 처음으로 맥주를 접한 이후로,
"외국 것 받아들여 자기 스타일로 소화하기" 세계 1등인 그들의 특기를 살려서
맥주 제조 기술도 빠르게 발전시켜 나갔다.

 

맥주를 좋아하는 사람들이 맥주를 잘 만드는 것은 당연한 이치고,
그렇게 생각한다면 일본의 맥주가 우리나라 맥주보다 맛있는 것도 자연스러운 일인 것 같다.

 

일본여행에서는 항상 맥주가 빛난다.
특히 생맥주는 어느 도시 어느 가게에 가더라도 믿을만 하다.

 

 

 

 

 

 

 

 

 

 

우리나라에도 생맥주 맛있는 집이 많이 있지만
가게마다 생맥주 맛이 천차만별.
한잔 들이키는 순간 감탄이 절로 나는 맛있는 집과
물 탄 것처럼 밍밍한 맛, 시큼한 맛이 나는 맥주를 내놓는 집들이 공존한다.

 

맥주 재료의 질이나 제조기술 차이도 있지만
한-일 생맥주 맛의 가장 큰 차이는 관리 수준이라고 한다.

 

 

 

 

 

 

 

 

생맥주는 그야말로 생(生)맥주라서 다루는 방법에 따라 엉망이 되기 십상인 술이다.
우리나라 생맥주 파는 곳의 위생실태를 다룬 고발 프로그램도 있었듯이,
통닭집, 호프집의 주인조차 생맥주 디스펜서의 청소법을 모르고 있는 경우가 허다하다고.

 

생맥주 서버는 매일매일 분해해서 청소하는 게 매뉴얼이라고 한다.
우리나라에선 이걸 지키면 생맥주 잘 뽑기로 유명한 집이 되고,
일본에서는 맥주 파는 가게주인에겐 너무도 당연한 상식이라는 차이.

 

 

 

 

 

 

 

 

유난히도 규칙과 매뉴얼을 철저하게 지키는 일본의 국민성이
훌륭한 맥주맛을 뽐내는 데 큰 역할을 한다고나 할까,

 

전라도 출신 주방장이 요리하는 식당이라면 왠지 믿음직 하듯,
우리나라에서도 일본사람이 운영하는 가게라면
7~8천원 아사히 생맥을 시키면서 한치의 걱정이 없다.
(예를 들어 관악구청 앞의 규동집 "지구당"의 생맥주는 Cass라는 게 믿을 수 없을만큼 훌륭하다.)

 

 

 

 

 

 

 

 

 

우리나라 맥주집 주인들이 부도덕해서가 아니다.
우리나라도 맥주를 지금보다 훨씬 더 좋아하게 되고 맥주소비량이 일본만큼 많아진다면
사람들이 맥주 맛을 구별할 수 있게 되고 맛없는 맥주를 내는 집들을 당연히 도태되지 않을까

 

아무리 후줄근한 통닭집에 가더라도,
피시앤그릴 같은 흔해 빠진 프랜차이즈 술집에 가더라도
언제나 똑같이 맛있는 생맥주를 마실 수 있는 그 날이 빨리 오기를!

 

찌꺼기 낀 관을 지나온 맥주를 마시는 건 개념치 않는다.
하지만 맛 없는 생맥주는 참을 수 없다.

 

 

 

 

 

 

 

 

 

 

 

 

 

 

2주마다 올리기로 했는데 한 주 늦어졌네요
맥주 두번째 이야기는 다음주 주말에 올리겠습니다!

-답글달기   -추천하기     -목록보기  
김혜인
일빠네요 ㅎㅎ 일본 문화에서 제가 가장 부러워하는 부분이 '맥주'문화에요. 한국은 이거 뭐 밀가루물에 사이다 넣은 걸 마시는 기분이라 마실때마다 울고 싶어지지요. 소주에 밀려 맥주는 술도 아니라는 문화가 되버려서 아쉬워요.
2012-07-10
11:30:40

[삭제]
준수
안녕하세요! 밀가루물에다 사이다 넣은 거라는 표현이 참신한네요.ㅎㅎ 점점 바뀌지 않을까요? 수입맥주 판매량이 점점 늘어나고 사람들도 더 좋은 맥주를 맛보다 보면 맥주에 대한 국가적인 "레벨" 같은 게 올라가지 않을까 하는 바람입니다.
2012-07-10
17:26:19
임동준
와!!! 맥주가 진짜 맛있어 보이네요!!! ㅎㅎ 규동집 지구당은 이번주에 꼭 찾아가봐야 겠어요!! 이런 깨알같이 좋은 정보를 주셔서 감사해요 ㅎㅎㅎ
그동안 그저 캔맥주보단 호프집 생맥주가 맛있다고 느꼈던 제 입맛이 비루하게 느껴지네요 ㅋㅋㅋ
2012-07-12
12:23:27

[삭제]
바람둘이
짱구 애니메이션보면 짱구아빠가 퇴근후 집에서 반주로 병맥주 마시는 장면이 가끔나온는데,
참 맛있어 보이더군요.
2012-07-12
20:40:16

[삭제]
준수
근처 사시나요? 줄도 길고 빨리 문 닫을 때도 많아 헛걸음 할 가능성도 염두에 두셔야 해요. 분위기가 특이하고 가격이 저렴해서 그렇지 멀리서 찾아올 정도는 아니라고 생각합니다.ㅎㅎ 캔맥주는 맛이 균일하지만 생맥주는 집집마다 차이가 크죠. 사실 저도 눈 감고 마시면 잘 몰라요.ㅋㅋ
2012-07-13
15:09:32
준수
전 제가 좋아하는 일본 소설에서 맥주 마시는 장면이 많아서 맥주를 좋아하게 되었다고 생각하고 있어요ㅋㅋ
2012-07-13
15:10:08
검은낙타
저는 여행 다니면서 말을 조금씩 배우게 되면 인삿말 다음으로 배우는건 맥주시키는 법이더군요 ㅋㅋ
남미에선 '라 세르베사, 포르 빠포르'
일본에선 '나마비루 오네가이시마스'
ㅋㅋㅋㅋ 아마 맥주 시키는 걸로는 5개국어쯤 할수 있을지도? ㅎㅎ

그나저나 양고기에 생맥.
올겨울은 삿포로로 가야겠습니다!
2012-07-13
22:56:09

[삭제]
임동준
준수님 전 과천살아서 서울대입구는 뭐 너무 가깝거든요 ㅋㅋㅋ 뭐 어디만 가려고 하면 일단 사당을 지나야 하기도 하고요 ㅋㅋ
준수님 그런데 전부터 느낀건데 요새는 홈페이지에서 음악을 들을 수가 없네요...?ㅠㅠ 예전엔 그 음악들이 넘 좋아서 이 홈페이지 켜놓고 다른 컴퓨터 작업하곤 했는데 ㅎㅎ
2012-07-14
19:52:03

[삭제]
준수
중국에서는 삐지우 이핑~ㅋㅋ
겨울 삿포로 여행 강추합니다! 온천도 좋고 천연(?)스키장도 좋구요. 저도 또 가고 싶네요.//
아 음악요. 제가 없앤 건 아니구요.. 익스플로러가 점점 업데이트되면서 어느 버젼에선가 부터 안나오더라구요. 크롬에서도 안되구요.ㅋㅋ 9년 전에 만든 음악플레이어잖아요.. 요즘엔 개인홈페이지도 잘 없어서 BGM 플레이어 같은 것 만들어서 올리는 사람도 없는 듯..ㅜㅜ
2012-07-14
21:57:25
경식
삿뽀로 맥주위에 얹힌 흰 거품끼를 '후릅' 빨아주고 싶게 생겼어요ㅋㅋㅋㅋ
우리나라에,, 지역맥주가 생겼으면 좋겠어요~ㅋ 그럼 더 맛있어질듯(?)하네요ㅋ
2012-07-15
00:36:59

[삭제]
관심
1인당 맥주소비량 순위가, 제가 그 국가에서 마신 맥주 소비량 순위와 거의 일치하네요 ㅋㅋㅋ
한때는 맥주맛에 기민하게 반응하면서도 그 다양성을 논하던 시절이 있었는데,
이제 목욕하고 나와서 머리를 말리면서도 맥주 한 잔 못하는 시절이 되었습니다. 맥주맛이 가물가물하네요.
2012-07-16
17:29:48
  ~의견을 남겨주세요.

 
  이름(별명)  비밀번호   
-답글달기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분류 제목 등록일 조회
24 삿포로
 삿포로 찬양  3
2017-03-12 3549
23 도쿄
 일본의 고향 방문  5
2017-02-12 2034
22 사누키
 우동만 먹은 것은 아니다  11
2017-01-08 1589
21 사누키
 선진국을 여행하는 법  5
2016-12-04 1283
20 사누키
 일본의 시골을 여행하는 법  30
2016-10-31 1496
19 사누키
 사누키 우동 ③: 순례의 의미  10
2016-08-29 3617
18 사누키
 사누키 우동 ②: 하루키 우동  16
2016-07-17 1696
17 사누키
 사누키 우동 순례 ①: 우동의 평양냉면  3
2016-07-04 1602
16 도쿄
 일본 - 질서란?  9
2012-11-03 4208
15 삿포로
 삿포로 식도락 ④ - 기타 등등/ 삿포로 이모저모  5
2012-08-14 3101
14 삿포로
 삿포로 식도락 ③ - 이케다씨 초밥의 비밀  5
2012-07-28 4227
13 삿포로
 삿포로 식도락 ②下 - 삿포로 맥주 공장 시음회  14
2012-07-14 9070
삿포로
 삿포로 식도락 ②上 - 음식은 전라도 사람에게, 맥주는 일본 사람에게  24
2012-07-08 3818
11 삿포로
 삿포로 식도락 ① - 섹시한 징기스칸 양고기  17
2012-06-17 5555
10 삿포로
 삿포로 ② - 눈케잌과 노면전차  8
2012-06-03 7098
9 삿포로
 삿포로 ① - 탑모델의 "눈" 화장법  24
2012-05-21 3757
8 도쿄
 비슷하지만 낯선  4
2012-04-29 3305
7 삿포로
 일본을 여행하는 법  9
2012-04-16 2981
6 오사카
 아래 오사카 여행기는 [다이어리] 게시판에서 옮겨 온 것입니다. (내용없음)
2012-04-14 1802
5 오사카
비밀글입니다 2008 여름 오사카,교토 여행 ⑤ - 경주와 교토의 차이 (임시 잠금)  8
2008-10-25 2073
4 오사카
 2008 여름 오사카,교토 여행 ④ - 배를 타고 현해탄을 건너는 법  5
2008-09-23 4493
3 오사카
 2008 여름 오사카,교토 여행 ③ - 회전초밥의 비밀  10
2008-08-28 3748
2 오사카
 2008 여름 오사카,교토 여행 ② - 친절한 나카무라씨  13
2008-08-09 4192
1 오사카
 2008 여름 오사카,교토 여행 ① - 나에게 일본이란  10
2008-07-28 4132
-목록보기  
1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DQ'Style 

Copyright ⓒ 2003-2015 genijoon. All rights reserved.